제13회 이주민문화축제'아시아는 친구' > 언론속전등사

본문 바로가기
언론속전등사
참여마당 언론속전등사

뉴스 제13회 이주민문화축제'아시아는 친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전등사 댓글 0건 조회 350회 작성일 18-06-03 16:08

본문

  • 백경현 기자
  •  승인 2018.05.28 14:25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사진=전등사 제공)
(사진=전등사 제공)

대한불교조계종 전등사는 지난 27일 제13회 이주민문화축제 ‘아시아는 친구’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강화, 인천, 김포를 비롯한 수도권 지역 이주민 1000여 명이 참석해 즐거운 하루를 보냈다.

전등사 주지 승석스님은 “언어와 문화는 다르지만 친구라는 이름으로 우정을 나누길 바란다”면서 “맘껏 즐기고 좋은 추억을 남기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국제포교사 윤은실씨의 사회로 진행한 문화공연은 베트남 연꽃 춤을 시작으로 한국전통무용, 네팔 전통춤, 방글라데시 줌머 족 민속춤, 몽골 마두금 연주와 전통춤, 태국 전통문화공연, 러시아 전통춤, 태국 민속춤, 네팔 전통춤, 스리랑카 전통문화, 생동감 크루의 비보이 공연이 펼쳐졌다.

전통복장을 입고 평소에 갈고 닦은 실력을 맘껏 뽐낸 각 나라 공연 팀들은 보다 나은 공연을 위해 정기적으로 연습한 것으로 전해졌다.

본 행사 전에는 OBS 방송국 주관으로 2018 외국인노동자 안전퀴즈 왕 선발대회 예선전이 진행됐다.

퀴즈를 통해 생산 현장에서 일어날 수 있는 각종 안전사고에 대해 자연스럽게 전달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

이날 참가한 1000여 명의 이주민들은 동국대학교 한방병원 무료진료와 경찰병원의 정형외과, 안과, 비뇨기과, 이비인후과, 가정의학과, 물리치료 무료진료, 동방대학원 대학의 위락치유법, 주재희 약손 봉사단의 발 마사지를 받으면서 아픈 몸을 치료했다.

또한 템플스테이 단주 만들기, 연꽃 만들기, 한국전통혼례복 입기, 추억의 사진 만들기, 강화다문화센터, 119안전 소방체험 등 부스에서 다양한 체험행사에 참여하면서 즐거운 하루를 보냈다.

이날 전등사에서는 참가한 1000명의 이주민들에게 뷔페식 점심을 제공했고, 준비한 스포츠 타올도 선물로 증정했다.

[신아일보] 인천/백경현 기자 khb5812@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텔레그램 보내기
  • 텀블러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X



회원로그인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2006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
그누보드5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 2005~2020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