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전등사 ‘묘법연화경 목판’ 국가 보 > 언론속전등사

본문 바로가기
언론속전등사
참여마당 언론속전등사

5sub533 강화 전등사 ‘묘법연화경 목판’ 국가 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132회 작성일 16-09-04 09:47

본문

강화 전등사 소장본 ‘묘법연화경 목판(妙法蓮華經 木板)’이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1908호로 지정됐다. 문화재청은 ‘묘법연화경 목판’ 등 목판 9건과 ‘함통6년명 청동북’ 등 10건을 그 가치가 매우 뛰어난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31일 지정했다.

‘대방광불화엄경’과 더불어 대표적인 불교경전 중 하나인 ‘묘법연화경’을 새긴 묘법연화경 목판은 전체 105판 가운데 첫 부분인 1판이 분실된 상태이나, 조선 초기부터 16세기까지 성행됐던 성달생(成達生, 1376~1444년) 서체 계열의 ‘묘법연화경’중 시대가 가장 앞선 목판 자료라는 점을 인정받았다.

이번에 보물로 지정된 목판 9건은 ‘전국사찰 목판 일제조사 사업(2014년)’에서 시기성·명확성·완결성·희귀성 등의 측면에서 그 가치가 매우 뛰어난 문화재로 판명된 것이다.

이와 함께 보물 1907호로 지정된 ‘함통6년명 청동북’은 865년(신라 경문왕5)으로 제작 연대가 새겨진,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청동북이다. 경상북도에서 발견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는 이 청동북은 범종(梵鍾)과 함께 사찰 의식 때 범음(梵音)을 내는 주요 의식법구로 제작됐을 것으로 추정되는 문화재다.

김경일 기자 kik@kihoilbo.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텔레그램 보내기
  • 텀블러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X



회원로그인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2006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
그누보드5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 2005~2022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