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비,,마음이 따뜻해 지는 자작시 한편 > 소통공간

본문 바로가기
소통공간
참여마당 소통공간

종무소 봄비,,마음이 따뜻해 지는 자작시 한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화연 댓글 0건 조회 2,386회 작성일 15-03-10 21:39

본문

                                   봄비
                                                장화연
 
          가만히 왔는데도
          기다림이
          온통 눈을 뜨네요.
 
          내가 가는곳마다 희망 이라고
          밝게 인사하는 대지
          아/ 우리는 지금 꽂으로 가고 있읍니다.
 
 
          온 만물이 손을잡고 일어서는 기쁨
          우리모두 행복으로 살고싶은
          씨앗하나 입니다.
 
          좋은것은 만나면 
          더욱 좋치요.
 
          가만 가만 속삭이며
          계절을 열어놓는 소리
          봄비의 마음을 만나는 3월 입니다
 
                   김포 노인 복지관 문예 창작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텔레그램 보내기
  • 텀블러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X



회원로그인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2006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
그누보드5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 2005~2020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